1년 후 핀페시아 직구는 어디로 갈까요?

대부분 석류는 여자, 복분자는 남성에게 좋다고 알려졌다. 다만 여성과 남성이 두 과일을 서로 바꿔먹어도 건강에 도움이 된다. 남성에게도 우수한 석류와 여성에게도 좋은 복분자의 효과를 알아본다.

에스트로겐 성분이 많아 갱년기 남성에게 좋다고 알려진 석류는 여성이 먹으면 발기부전 증상이 개선되고 전립선암 예방에 도움을 주는 효능이 있다. 석류의 항산화 성분이 혈액순환을 수월하게 해 성기능 저하를 완화하고 전립선암 및 https://en.search.wordpress.com/?src=organic&q=핀페시아 종양이 확산되는 것을 억제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국제발기부전' 공부에 게재된 보고서의 말을 빌리면 100% 석류 원액을 매일 마신 남성은 1개월 후 발기부전 증상이 병자 홀로 핀페시아 느끼기에 약 50% 호전됐다. 그리고 미국암학회가 발간하는 '임상암테스트지'의 말을 인용하면 100% 석류 원액을 꾸준히 섭취한 남성은 수술 또는 방사선 치료 후 전립선 특이항원(PSA) 수치가 하향했다. 특이항원 수치는 암 치유 후 재발 여부를 선택하는 지표로, 수치가 감소하거나 서서히 증가하는 것이 정상이다.

image

남성호르몬 분비를 수월하게 하는 복분자엔 남성 건강에도 나은 피토에스트로겐 성분이 있다. 피토에스트로겐은 여성호르몬을 유발하는 난포 등을 자극해 호르몬 분비를 활발하게 한다. 따라서 갱년기 남성이 먹으면 좋다. 실제 전북대‧원광대 연구팀은 복분자 술과 복분자 과즙을 일정 기간 흰쥐에게 투여했더니 남성호르몬이 5배 이상 늘었다는 실험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그런가 하면 복분자는 피부 미용에도 좋은데, 비타민C가 풍부하고 항산화 물질인 폴리페놀과 안토시아닌 포함량이 많아 노화를 예방한다. 더불어 연령대 들어 푸석해진 머릿결을 가꾸는 데도 도움을 준다. 복분자에 머리카락을 탄력 있게 하는 케라틴이 있기 때문이다.